WiFiDirect (1)

Wi-Fi Direct 등장! Bluetooth의 대응은?

이번 CES2011에서 Wi-Fi Direct라는 기술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WiFi Direct는 WiFi Alliance가 개발한 기술로 기존의 Wi-Fi 기술을 활용해 이통망이나 AP없이도 단말기간 빠르고 안전하며 끊김없는 접속을 지원합니다. 이는 기존의 Bluetooth기술을 대체할 가능성이 높으며 실제로 보다 응용할수 있는 기술이나 기능도 풍부합니다.

Wifi Direct는 표준 WiFi기술을 활용하긴 하지만 네트워크 접속방식은 전혀 다릅니다. 즉 기존의 WiFi네트워크나 라우터,AP등을 경유하지 않고 P2P(Peer to Peer)방식을 활용합니다. 뿐만 아니라 기존의 WiFi단말기에도 적용이 가능하며, Bluetooth에 비해 접속범위,반경이 더 넓을뿐 아니라 데이터전송용량 또한 큽니다.

이러한 WiFi Direct탑재 단말은 디지털카메라, 엔터테인먼트 단말, PC등 다양한 단말간 콘텐츠 동기화가 용이해 진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물론 이러한 기술을 위해서는 보다 강력한 보안기술이 필요할 것입니다.

앞서 소개했던 Zigbee, Bluetooth등의 모든 장점을 포함할수 있을것으로 보여, PAN(Personal Area Network)을 구성하는데도 좋아보입니다. 이제 슬슬 제가 꿈꾸는 디지털라이프가 점점 현실로 다가오는군요. 기기간의 커뮤니케이션! 아~ 기대됩니다 ㅎㅎ

” [http://predicto.tistory.com/63, Predicto님 블로그에서 일부글 발췌했습니다]

Wi-Fi Direct는 탑재된 디바이스는 이전의 Wi-Fi 단말과 자유롭게 통신이 가능합니다. 기존의 Wi-Fi 규격인 802.11 a/g/n을 그대로 사용합니다.

기존의 Wi-Fi 디바이스들은 제조사의 software upgrade만으로 Wi-Fi Direct 기능이 제공 가능합니다. H/W 교체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일부 디바이스들은 Wi-Fi 네트워크와 Wi-Fi Direct 네트워크에 동시에 접속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 디바이스를 통해서 Wi-Fi Direct 네트워크에 연결된 다른 디바이스들이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노트북을 Wi-Fi AP로 만들어서 여러 대의 스마트폰이 노트북을 통해서 인터넷에 접속하도록 할 수 있습니다.

Wi-Fi Alliance 멤버 회사의 제품에서만 Wi-Fi CERTIFIED Wi-Fi Direct 기술이 지원될 것이라고 밝히고 있지만, 애플, 인텔, MS, 시스코, 소니, 삼성 등 저희가 아는 회사들은 대부분 Wi-Fi Alliance 멤버이므로 대부분의 디바이스에서 Wi-Fi Direct 기술이 지원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

WiFi Direct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기존의 WiFi의 경우 펌웨어 업데이트가 필수적이라고 하며, Apple도 Wi-Fi Direct에 합의하고 iPhone, iPod 등에 이 기술을 적용할것이라고 알려지고 있습니다.

앞으로 몇년안에 집안의 모든 이더넷케이블이 사라질거 같습니다. 거실의 이더넷포트에 WiFi AP만 하나 설치해놓고, 다른 모든 기기들은 WiFi를 사용하게 되는 때가 곧 올것입니다. STB, 인터넷전화, 데스크탑, 노트북, 스마트폰, 냉장고, TV등 모든 기기가 WiFi를 사용하는 날이 머지않았습니다.